아이돌과 동거 30대, 말다툼 뒤 집에 불 내려다 검거

기사등록 2019/05/16 15:57:51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동거하는 아이돌 멤버 2명과 말다툼
라이터 이용해 불 지르다 스스로 꺼

associate_pic5
【서울=뉴시스】김온유 기자 = 아이돌 그룹 멤버와 같이 살던 한 남성이 집에 불을 내려다 미수에 그쳤다.

16일 서울 서초경찰서는 이날 오전 8시50분께 서초구 반포동 한 아파트에서 불을 내려던 30대 장모씨를 방화미수 혐의로 입건했다고 밝혔다.

이 아파트에는 아이돌 멤버 2명과 장씨가 함께 살고 있었다.

경찰에 따르면 장씨는 이들 2명과 말다툼을 한 뒤 라이터를 이용해 불을 내려던 것으로 조사됐다. 다만 장씨는 스스로 불을 꺼 별다른 피해는 발생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다툰 이유 등에 대해 추가적인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ohnew@newsis.com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