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경의선 숲길서 고양이 패대기 살해…경찰 수사

기사등록 2019/07/15 13:58:01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카페 근처 고양이 사체 발견 신고
CCTV에 수차례 패대기 장면 포착

associate_pic5
【서울=뉴시스】안채원 기자 = 서울 마포구 경의선 숲길 인근에서 학대를 받다 죽은 것으로 추정되는 고양이 사체가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서울 마포경찰서는 지난 13일 마포구 경의선 숲길 책거리의 한 카페 근처에서 고양이 사체가 발견됐다는 내용의 신고를 받았다고 15일 밝혔다.

당시 폐쇄회로(CC)TV에는 한 남성이 고양이를 잡아 수차례 패대기치는 장면이 담겼다.

경찰은 사건 용의자를 특정 중이라고 전했다.


newkid@newsis.com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