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르노 LVMH 회장, 노트르담 성당 재건에 2568억원 기부(1보)

기사등록 2019/04/16 16:27:32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associate_pic4【서울=뉴시스】베르나르 아르노 루이비통 모에 헤네시(LVMH) 회장.
【파리=AP/뉴시스】유세진 기자 = 프랑스의 억만장자 베르나르 아르노 루이 뷔통 모에 헤네시(LVMH) 회장과 LVMH 그룹이 화재로 불탄 파리 노트르담 성당의 재건을 위해 2억 유로(약 2568억원)를 기부할 것이라고 16일 약속했다.

앞서 구찌, 입생로랑, 발렌시아가, 알렉산더 맥퀸 등 명품 브랜드를 소유한 그룹 케링의 프랑수아앙리 피노 최고경영자(CEO)도 "노트르담의 재건을 위해 1억유로(약 1283억원)을 기부하겠다"고 밝혔다.

dbtpwls@newsis.com

관련뉴스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