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자식이 따돌림 당했다'…흉기들고 초등학교 침입한 50대 검거

기사등록 2019/06/14 16:46:15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고성=뉴시스】 김성찬 기자 = 자신의 자녀가 다니는 초등학교에 무단침입해 흉기로 교사를 협박한 50대가 경찰에 검거됐다.



14일 경남 고성경찰서에 따르면 A(51)씨는 이날 오전 11시30분께 고성군의 한 초등학교 교실에 들어가 미리 준비한 흉기로 이 학교 교사 B(45)씨를 위협한 혐의다.



A씨는 자신의 자녀가 학교에서 따돌림을 당한 것에 항의하기 위해 이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다.



B교사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현장에서 A씨를 검거했다.



경찰은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는 한편 조만간 A씨에 대해 특수공무집행방해 등의 혐의를 적용,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kims1366@newsis.com

기사등록